청자 철반문 화병

지정문화재 국보
시대1 원시대
시대2 14세기
가마 용천요
높이 (cm) 27.4
최대지름 (cm) 14.6
중량 (g) 951
컬렉션명 아타카컬렉션
크레디트 표기 오사카시립동양도자미술관(스미토모住友그룹 기증/ 아타카安宅 컬렉션)  사진 : = (각 사진 왼쪽 하단의 촬영자명을 기입할 것)
등록번호 00556
해설 기표器表에 철반鉄斑을 흩뜨려 그 위에 청자유青磁釉를 입혀 소성한 것으로, 원나라 시대의 용천요龍泉窯에서 활발히 행해졌습니다. 일본에서는 「비청자飛青磁」라 불리며 특히 차인茶人에게 선호되었습니다. 이 작품은 그 중에서도 유색・철반의 표현 방법이 우수한 작례의 하나입니다. 이 병은 일반적으로 「옥호춘玉壺春」이라 불리는 기형器形입니다. 홀쭉한 목과 풍성히 부푼 동체부분이 좋은 대조를 이루며 훌륭한 균형미를 보이고 있습니다. 굽은 받침畳付에서 5미리 정도 유약을 긁어냈으며, 태토가 보이는 부분은 진한 적갈색입니다. 코노이케鴻池가의 전래품이며, 유사품으로 영국의 빅토리아&알버트 미술관과 스위스의 바우어콜렉션 등에서 볼 수 있습니다.
TIFF 이미지 파일 https://drive.google.com/drive/folders/1bGmLyWrBjXoZHIA0N8ip5tc2wyHcJSus?usp=sharing

PageTop